메인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월드프렌즈 코리아 소개

  • 연혁
  • 브랜드
  • 프로그램 소개
  • 비전
  • 연락처

HOME > 월드프렌즈코리아소개 > 브랜드

브랜드

월드프렌즈코리아의 브랜드를 소개합니다.

World Friends Korea 는 무엇인가요?

World Friends Korea는 전세계 이웃을 돕고 우리나라의 브랜드가치를 높이는 한국정부 파견 해외봉사단의 새로운 이름입니다.

지난 2009년 정부에서 분산되어 있던 각 행정부처의 해외봉사단사업을 통합, World Friends Korea 가 출범하게 되었습니다. 먼저 외교통상부의 KOICA해외봉사단, 행정안전부의 대한민국 IT 봉사단, 교육과학기술부의 대학생봉사단 및 개도국과학기술지원단이 하나로 통합되었고, 이듬해 2010년 외교통상부의 KOICA자문단, 지식경제부의 NIPA자문단, 그리고 문화체육관광부의 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이 WFK로서 함께 세계 각지에서 활동하게 되었습니다.

2009년부터 2013년까지 총 2만 명의 World Friends Korea 해외봉사단원이 개발도상국에 파견되어 현지주민과 지식과 기술을 공유하고, 국제사회에 기여하는 성숙한 세계국가로서 우리나라의 국가브랜드를 높이는 데 기여할 것입니다.

CI 소개

WORLD FRIENDS KOREA CI

5대륙이 하나 되어 중앙의 세계를 감싸는 모습이 연상되는 이 로고는 도움을 받던 나라에서 도움을 주는 나라로 전환한 한국의 경험에 바탕한 파트너십, 이해, 진정성을 주요 컨셉으로 하며, 전 세계인의 든든한 힘이 되는 친구를 뜻합니다.

CI 다운로드(JPG) CI 다운로드(AI)

World Friends Korea의 파견목표

“나눔과 배움을 통한 인류의 공동번영 (A better world through sharing and learning)”

  • 개발도상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

    개발도상국의 빈곤감소 및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지식, 기술, 경험을 전수함으로으로서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기여합니다. 월드프렌즈코리아 해외봉사단 파견은 특히 지난 2000년 UN총회에서 수립된 새천년개발목표(Millenium Development Goals, MDGs)를 이행을 적극 지원하는데 기여합니다.

  • 개발도상국과 우리나라간의 우호협력 및 상호이해 증진

    월드프렌즈코리아 해외봉사단은 개발도상국의 경제사회발전과 양국간 우호관계 증진을 위해 현지 주민들과 함께 생활하면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정부 파견 해외봉사단을 'World Friends Korea'라는 단일브랜드 하에 파견됨으로써 우리나라의 긍정적 이미지 전파에도 기여할 수 있습니다.

  • 봉사활동을 통한 자아실현 및 성장

    월드프렌즈코리아 해외봉사단원 개개인의 입장에서 본다면, 해외봉사활동을 통해 다문화 이해능력을 키우고 및 빈곤  환경 등 지구촌 문제(Global Issue)해결에 기여할 수 있습니다. 또한 봉사활동을 통해 축적한 특정 지역  분야의 전문성 등의 역량은 국내 다문화가정 및 외국인노동자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수 있습니다.

World Friends Korea의 사업전략

위 세 가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주요 전략은 크게 아래 세 가지로 나눠볼 수 있습니다.

World Friends Korea의 사업전략 상세 내용은 하단 참조

  • 관리시스템 연계(Establishing coordinated management system)

    지난 2008년 12월 국무총리실 산하 해외봉사분과협의회가 조직되어 WFK 해외봉사단의 중장기 전략 수립 및 해외봉사 촉진을 위한 환경조성을 위해 개별프로그램 시행기관을 조율하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특히 교육훈련 공통 프로그램 개발, 해외사무소  인프라 공유 및 확충, 귀국단원에 대한 지원 강화 등의 방안을 통해 사업 수행의 효율성을 높이고자 합니다. 또한 우리나라의 ODA 전략과 연계하여 최빈국 중심으로, 천년개발목표 달성을 고려하여 봉사단원을 파견하고 있습니다.

  • 시민사회 참여 촉진(Promoting civil society)

    최근 NGO, 민간기업 등 시민사회가 해외봉사사업에 활발하게 참여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KOICA는 한국해외원조단체협의회와 연계, KOICA-NGO봉사단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정기적인 대화 및 공동평가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교류협력하고 있습니다. 민간 NGO들이 개발도상국의 지속가능한 발전 및 천년개발목표 달성에 기여하는 바를 고려할 때, 시민사회와의 협력강화는 필수적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 봉사활동에 대한 사회적 지원 강화(Strengthening social support)

    현재 정부는 공무원들이 2년간 휴직하고 해외봉사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국회에서는 자원봉사활동기본법을 개정, 공공기관들이 봉사단원을 직원으로 채용할 때 봉사활동을 경력으로 인정할 수 있는 방안을 추진 중에 있습니다. 또한 귀국단원들의 협력사업 재참여 지원 프로그램 및 장학금 지급 등을 통해 봉사활동에 대한 인정과 보상은 물론, 봉사활동 가치에 대한 인식제고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